본문 바로가기

소비자뉴스

  1. 소비자뉴스
  2. 소비자뉴스
제목
타이레놀 고혈압 위험
부서명
경제정책과
등록일
2005-08-17
작성자
소비생활센터
조회
574
글내용
[서울신문 2005-08-17 08:54] 

아세트아미노펜 계열의 진통제인 타이레놀을 매일 장기간 복용하는 여성은 고혈압 위험이 일반 여성보다 2배가량 높아진다고 AP통신이 15일(현지시간) 연구 결과를 인용, 보도했다. 시장에서 아스피린을 급격히 대체하고 있는 타이레놀은 그동안 비교적 고혈압 위험이 적은 것으로 알려져 왔다.

미국 하버드의대 브리검 부인병원의 존 필립 포어먼 박사는 미 심장학회지 ‘고혈압(Hypertension)’ 최신호에 게재한 보고서를 통해 연구에 참여한 5123명의 여성을 조사한 결과 타이레놀이 고혈압 위험을 가장 크게 증가시켰다고 밝혔다.

반면 같은 비스테로이드 계열 중에서도 아스피린은 고혈압 위험을 증가시키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박정경기자 olive@seoul.co.kr

[저작권자 (c) 서울신문사]

현재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사용편의성 만족도
담당부서
민생경제과
담당자
서하진
전화번호
053-803-3225
최근수정일
2020.09.21